프랑스 와인계 샛별 설에 만나볼까

[김수길 기자] 하이트진로가 실속과 품격을 동시에 챙길 수 있는 와인으로 설 명절 선물세트를 내놨다.프랑스, 이태리 등 고품격 라인을 비롯해 가성비로 주목 받고 있는 칠레, 아르헨티나 등 전 세계 유수 와이너리 제품 59종을 선보였다.이 중에서 이번 설 명절에 국한해 판매하는 제라르 베르트랑(Gerard Bertrand)이 눈길을 끈다. 프랑스 남부 지역 최고의 와이너리로 알려진 제라르 베르트랑은 지난 2011년 와인스타어워즈에서 유럽 최고의 와이너리로 선정됐고, 프랑스 대표 와인매거진 라 르비 뒤 뱅 드 프랑스(La Revue du Vin de France)에서 2015년 올해의 와이너리로 뽑히는 등 프랑스 와인계의 샛별로 부상하고 있다.한국의 대표 소믈리에인 유영진(비스타 워커힐 서울 델비노 지배인)도 제라르 베르트랑을 추천했다. 이 선물세트는 와인스펙테이터 상위 100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