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연요리정찬 전문업소 집중 육성

연요리.대구시 제공.대구시가 전국 최대 연근 산지 특성을 살려 연요리 육성에 나섰다.일반음식점 23곳에 표준 레시피를 바탕으로 비법과 곁들임요리 조리 방법을 전수하는 과정을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그동안 대구10미(味)는 단품요리 형태의 대구대표음식으로 전국적인 유명세를 타고 있으나 영남권 중심도시인 대구의 격에 맞는 품격 있는 정찬음식 개발보급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이에 시는 정찬음식 개발보급 사업으로 연요리 특성화 사업을 계획, 일반음식점 중 연요리메뉴를 판매하고 있는 업소를 대상으로 지난해 11월 신청(42개소)을 받아 12월 한 달간 사전컨설팅을 실시했다. 업소환경, 메뉴구성, 연요리 메뉴 적용의지, 교육 참여의지 등 현장조사를 통한 사전컨설팅을 거쳐 최종 23개소가 연요리정찬 대상 업소로 선정돼 지난 12일부터 조리교육에 들어갔다.연요리정찬 조리교육은 23명의 업주를 2개조로 나눠 봄정찬, 여름정찬, 가을정찬, 겨울정찬으로 계절별 2회씩 16회의 조리교육을 실시한다.봄정